ㆍ성적은 등급만 제공… 내년 상반기 등급 분할방식 결정ㆍ영어논술 등 대학별고사 확대될 수 있어 보완책 세워야
......
현재 중학교 3학년 학생들이 대학에 진학하는 2018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부터 영어영역이 절대평가로 바뀐다. 현재 등급과 표준점수, 백분위가 함께 제공되는 영어 성적은 등급만 제공된다.

교육부는 25일 과도한 학습 부담과 경쟁을 줄여 학교 영어교육을 정상화하기 위해 2018학년도 수능부터 영어영역에 절대평가를 도입한다고 발표했다. 교육부 관계자는 “수능 영어를 몇 개의 등급으로 할지, 등급 분할 방식을 어떻게 할지는 (내년 3월쯤) 수능개선위원회가 내놓을 중장기 수능운영 방안과 연계해 내년 상반기 중 결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교육부는 영어영역 등급 수로는 9등급이나 4~5등급으로 하는 방식 중에 선택할 방침이다. 등급분할 방식은 일정점수(90·80점 등) 이상이면 등급을 부여하는 고정분할 방식과 시험 후 전문가들의 분석에 따라 분할점수를 다르게 정하는 준거설정 방식을 함께 검토하고 있다.

 

 
.............................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412252154285&code=940401
 
 
 



XE Login